Korea: July Social Media News Update

 

Kakao Talk Launches its Own Imaginary Currency, ‘Choco’

 Korean social network website, Cyworld, has imaginary currency called ‘acorn’, while Facebook has ‘Facebook Credit’. Recently, Kakao Talk launched its own imaginary currency called ‘choco’, which can be used to buy stickers or emoticons for messaging. Read More

 카톡, 가상화폐 ‘초코’ 내놔

 싸이월드에는 ‘도토리’가 있고, 페이스북에는 ‘페이스북 크레딧’이라는 가상화폐가 있습니다. 얼마 전 카카오톡도 메시지에 쓰는 스티커를 파는 이모티콘 샵에 ‘초코’라는 가상화폐를 출시했다는 소식입니다.

‘Closed-up SNS for Couples’ is Becoming Popular

‘Between’, a ‘Closed-up SNS for couples’, reached 1 million downloads on the 7 months from its launching date. ‘Between’ is an SNS that protects privacy and allows for communications between intimate friends, which is quite different from Facebook or Twitter, which is more open. Among local start-up companies, ‘Between’ is the first SNS-based application that recorded 1 million downloads, except for games and messengers. Average messages written in a day on ‘Between’ is about 4.5 – 5 million, and average photo uploads in a day is about 350 thousand uploads. Read More

커플을 위한 폐쇄형 SNS’ 묻지마 인기…

‘커플을 위한 폐쇄형 SNS`를 표방한 `비트윈(between)`이 론칭 7개월만에 1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합니다. 비트윈은 프라이버시를 보호하고 밀도 있는 사람끼리의 소통을 위한 SNS이어서 페이스북과 트위터 같은 개방형 SNS하고는 다릅니다. 국내 스타트업 서비스 가운데 게임과 메신저를 제외한 SNS 기반 앱이 1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한 건 비트윈이 처음이라고 하는데요. 비트윈에서 작성한 메시지 수는 하루 평균 450만~500만건, 사진 업로드는 35만건이나 된다고 합니다.

Subscription Commerce is the New Model

Following social commerce, the new models for the next generation, subscription and curation commerce are receiving attention. Subscription commerce is a service that consumers pay monthly fees to receive products, like magazine subscriptions. It is on the spotlight nowadays, since consumers can receive all sorts of newest products without having to personally research information and do a lot of legwork. The concept of curation is embedded in this type of service. Since curation is about experts searching and analyzing related services and products and recommending them to the subscribers, so without following the form of purchasing monthly, this commerce is faithful to curation itself. Read More

 소셜 커머스 보고있나? 서브스크립션이 뜬다

소셜 커머스를 잇는 차세대 모델로 서브스크립션 & 큐레이션 커머스가 주목받고 있습니다. 서브스크립션 커머스는 매월 일정액을 내고 제품을 배달 받는 서비스로 잡지 구독하듯이, 제품을 받아보는 모델로 소비자가 일일이 정보 서치를 하고 발품을 팔지 않아도 원하는 최신 제품을 골고루 받아볼 수 있어 각광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서비스에는 이른바 큐레이션 개념이 녹아 들어 있는데요. 큐레이션이란 전문가가 관련 서비스와 제품을 서치하고 분석하여 추천해주는 것으로서 매월 구매라는 형태를 띠지 않고 큐레이션 자체에 충실한 커머스로 역시 주목되고 있다고 합니다.

Social Commenting Meets with TV Broadcasts

 ‘LiveRe’ is a social commenting service, on which consumers can discuss TV programs while watching TV, using smart phones or tablet PC’s. ’LiveRe’ service, which is provided by Cizion, is used as contents for call-in shows. For instance, viewers and the program hosts can communicate on live show using this social commenting service. Read More

소셜댓글, 방송과 만나다

TV를 보며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로 TV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소셜TV 문화를 소셜댓글 ‘라이브리’가 포착했다고 합니다. ‘라이브리’는 시지온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입니다. 요즘 소통형 방송 콘텐츠로 ‘라이브리’가 쓰이고 있는데, 예를 들자면 소셜댓글로 시청자와 MC가 생방송 중에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네요.

WildFire Starts Official Social Media Marketing in Korea

Wildfire officially starts its service in Korea. Wildfire is a social media marketing software company, which has 30 of the top 50 global brands as its clients. Global companies, including CocaCola, Nike, Amazon, Ogilvy, and Virgin, are doing social media marketing through Wildfire. WildFire’s marketing software is comprised of page management, promotion development, general platform management, and statistical analysis. Read More

와일드파이어, 한국서 정식 소셜미디어 마케팅 서비스 실시

와일드파이어가 국내에 정식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는데요. 와일드파이어는 소셜미디어 마케팅 소프트웨어 기업으로 글로벌 탑 브랜드 50개 업체 중 30개 업체가 클라이언트로 있으며 코카콜라, 나이키, 아마존, 오길비, 버진 등의 글로벌 기업들이 와일드파이어를 통해 소셜 미디어 마케팅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와일드파이어의 마케팅 소프트웨어는 페이지관리, 프로모션 생성, 플랫폼 통합 관리, 통계분석으로 이뤄져 있네요.

www.facebook.com/OgilvyPRSeoul